“먹기 힘든 채소도 고급스런 이 수프로 만들면 4kg가 섭취됩니다” 만성질환을 유발하는 지방간도 이 한잔에 떨어져 나간다고

술을 마시지 않는 나도 지방간일 수 있다는 말 들어 보셨나요? 성인 3명 중 1명이 지방간으로 추정된다고 하는데요.

지방간 환자의 80%가 술이 아닌 다른 요인 때문이라고 하는데요, 주 원인은 비알코올성 지방간입니다.

지방간이란 과도한 열량을 섭취할 시 지방이 분해되지 않고 간에 축적되어 나타나는 증상입니다.

지방간이 된 부위는 간의 역할을 하지 못하게 되어 해독력이 떨어지게 되고 결국 노폐물이 몸에 쌓이게 됩니다.

특히 중년 여성들은 지방간을 더욱 조심해야 합니다.

나이가 들수록 여성호르몬이 감소하게 되어 지방 분해가 어려워지고 축적되는 지방량 많아지기 때문입니다.

지방간은 자주 폭식하거나 불규칙한 식사, 그리고 육류와 탄수화물을 과도하게 섭취하면 발병하기 쉽습니다.

지방간이 위험한 이유는 지방간 자체가 아니라 다른 만성 질환을 유발하는 요인이기 때문입니다.

실제로 한국 남성 2만 명을 5년간 추적 관찰 한 결과 지방간 있는 사람은 당뇨병 발생률이 73%가 증가하였습니다.

게다가 고혈압은 53%, 복부 비만은 58%가 증가했습니다.

지방간은 간암으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지방간 환자 2명 중 1명은 지방간염이며 이는 간경화가 되고 간경화가 10년 지속되면 간암이 될 수 있는 것입니다.

그런데 지방간을 앓았다가 3개월 만에 극복한 비법이 있다고 하는데요.

지방간 판정 당시 정상 수치를 훌쩍 뛰어넘던 간 수치와 중성지방 수치가 3개월 뒤 마법처럼 정상으로 돌아왔습니다.

비결은 하루 채소 4kg 섭취라고 합니다.

채소를 하루에 꾸준히 먹기란 쉽지 않을 텐데요. 다양한 방식으로 채소를 먹었다고 합니다.

아침에는 히포크라테스 수프를 먹었다고 합니다.

히포크라테스 수프는 냄비에 감자 2개, 토마토 4개, 양파 1개, 셀러리 줄기 2개, 대파 2개, 마늘 한 줌을 넣어 만듭니다.

채소들이 잠길 정도로 물을 붓고 2시간 동안 약불에 끓입니다.

꼭 채소가 물컹해질 때까지 끓여줍니다.

채소를 끓여 먹으면 소화가 잘되고 영양분 흡수율이 올라간다고 합니다.

끓인 채소를 믹서에 넣고 갈아주면 완성입니다.

히포크라테스 수프는 간에 있는 독소를 배출하고 지방이 축적되는 것을 막는 효과가 있습니다.

영양도 맛도 어떤 수프보다 뒤지지 않는 히포크라테스 수프는 고급 양식집 수프와 같은 맛이 난다고 합니다.

지방간을 극복하기 위해서는 술과 단 음식을 자제하고 채소 위주로 식단을 조절해야 합니다.

그리고 꾸준한 운동 또한 함께 병행해야 한다는 것 잊지 마시기 바랍니다.

-출처 엄지의제왕-

📌”배 오늘도 그냥 깍아드셨나요?” 이것과 함께 끓여 먹으면 지친 간세포가 되살아납니다

📌”대추차에 이것 껍질까지 넣고 끓여보세요” 암세포를 키우는 지방간이 싹 빠져나옵니다

error: Content is protected !!